바로가기 목록

보도자료

제4유형
보도자료 상세보기 - 제목, 원문, 내용, 게시일, 작성자 정보 제공
[뉴스] 아시아 중점협력 7개국과 ‘제3회 ODA 라운드테이블’ 개최
4311
원문

KREI, 아시아 중점협력 7개국과 ‘제3회 ODA 라운드테이블’ 개최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 원장 김홍상)은 10월 31일에는 서울 코리아나 호텔에서 ‘제3회 ODA 라운드테이블’을 개최했다. 농식품부가 주최하고, 연구원과 아시아개발은행연구소(ADBI) 주관해 열린 이번 컨퍼런스는 우리나라 농업개발협력 중점국가인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라오스, 몽골, 미얀마, 필리핀, 베트남 등 아시아 7개국의 공무원과 전문가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라운드테이블에서는 농업 ODA의 주요 대상국별로 국내외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국가별 세션을 통해 해당 국가의 농업발전 전략과 그동안 추진한 ODA 성과에 대해 발표하고 새로운 협력분야도 제안했다. 이와 함께 그동안 추진한 타 국가 또는 국제기구의 ODA 사례도 소개함으로써 농식품부가 향후 해당 국가에 기여할 수 있는 ODA 중점분야와 세부 협력 사업을 더욱 세밀히 논의했다.


필리핀 세션에서는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쌀 재고관리시스템 구축’과 ‘식물보호 및 병해충 관리를 위한 농업부 역량강화’ 등 두 가지 ODA사업에 대한 제안발표가 있었다. 이어 2019년 개도국 식량안보를 위한 우리나라 농정성과 확산(이하 KAPEX)사업의 결과 공유를 위해 ‘필리핀 고품질 쌀 종자의 지속가능한 관리 및 유통체계를 위한 역량강화’라는 제목의 발표와, 2020년 KAPEX사업의 추진계획으로 ‘필리핀 돼지도체 등급 기준 수립’에 대한 발표도 있었다.


인도네시아 세션에서는 ‘농업발전전략 우선순위 및 ODA 사업 제안’에 이어 KAPEX 사업의 결과 공유로 ‘인도네시아 친환경 비료산업 개발을 통한 농업 생산성 강화’란 주제로 발표가 있었다. 2020년 KAPEX사업의 추진계획으로는 ‘인도네시아 농업기계화 지원사업 개선’이라는 주제에 대해 발표했다.


베트남 세션에서는 ‘농업발전전략 우선순위 및 ODA 사업 제안’에 이어 2020년 KAPEX 추진계획으로 ‘베트남 농산물 가치사슬 고도화를 위한 이해관계자 연계 시범모델 수립’에 대한 발표가 있었다.


라오스는 ‘쌍통군 농촌개발사업 2단계’와 ‘라오스 농업개발을 위한 농기계화 강화’를 새로운 ODA 사업으로 제안했으며, 미얀마는 ‘미얀마 농식품농촌개발정책연구원 설립’을 제안했다. 이와 더불어 캄보디아와 몽골의 발표와 제안도 있었으며, 각 세션별 발표 이후에는 전문가 토론이 이어졌다.


김홍상 원장은 개회식에서 “연구원이 ODA 협력대상국 농업·농촌의 문제점을 진단하고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이러한 시도를 통해 협력사업을 발굴하고 농업분야 ODA 사업의 성과 및 지속가능성 제고에 크게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연구원은 2017년부터 매년 아시아 7개국 ODA 라운드테이블 컨퍼런스를 개최해 왔다. 이 행사는 아시아 7개국에서 제안한 농업·농촌분야 ODA 사업을 다각적으로 검토함으로써 수요자 중심의 협력사업을 발굴하고, 이를 바탕으로 국제개발협력사업의 효율성과 효과성을 제고하기 위해 열리고 있다.


* 관련 사진 보기

작성자 대외협력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