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목록

보도자료

제4유형
보도자료 상세보기 - 제목, 원문, 내용, 게시일, 작성자 정보 제공
[보도] ODA 기술협력사업 성과 제고위해 개도국의 참여도 높여야
3030
원문
 

“ODA 기술협력사업 성과 제고위해 개도국의 참여도 높여야”
KREI, 제16회 국제농업파트너십포럼 개최

 


우리나라가 추진하는 공적개발원조(ODA) 기술협력사업 성과 제고를 위해 개도국의 참여도와 책무성을 더욱 높이는 전략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 같은 내용은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 원장 김창길)이 12월 22일(금) 서울 코리아나 호텔에서 ‘농업 부문에서의 기술협력: 역할과 성과, 개선 방향’이라는 주제로 개최한 제16회 국제농업파트너십포럼에서 나왔다.
 

이번 포럼은 지속가능개발목표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SDGs) 중 ‘빈곤퇴치와 기아해소’라는 주요 목표 달성의 중요한 수단인 농업분야 기술협력 사업을 다루었다. 특히, 우리나라의 농업 관련 국제개발협력사업 수행 시 기술협력 부문에서 발생하고 있는 문제점과 해결방안을 논의하고자 하는 목적으로 마련되었다. 김창길 원장은 개회사를 통해, “농업 부문을 비롯한 범 분야 기술협력사업의 지속가능성 혹은 효과성과 관련된 다양한 문제가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며, “그 현황을 공유하고 해결책을 함께 고민해보는 자리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김종선 KREI 박사는 ‘우리나라 농업 분야 ODA 기술협력사업 사례 및 성과 제고 방안’이라는 제목으로 발표했다. 김 박사는 한국 농업분야의 기술협력사업을 다각도로 분석하여 시사점의 분석하고 성과제고를 위한 기본방향 및 추진전략을 밝혔다. 특히, 사업의 성과제고를 위해 개도국의 사업 참여도 및 책무성 제고, ODA 사업의 전문성 제고, 연계사업 발굴 및 추진, 모니터링 및 평가 체계 강화를 강조했다. 한 예로 FAO와 호주의 사례를 들며, 사업 기획단계에서 개도국의 역할에 대해 구체적으로 협의하여 협정서 체결 시 이를 명문화하고, 이를 바탕으로 사업 진행과정과 완료단계에서 개도국의 역할분담 이행 정도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할 것을 제시했다.
 

홍성창 KDI 박사는 ‘지식공유와 개발협력’을 주제로 기술협력에 있어 민간참여가 갖는 의미와 국제개발협력에 있어 혁신적인 기술협력사례를 중심으로 공적개발원조(ODA)를 설명하고 그에 따른 함의를 도출했으며, 김황용 농촌진흥청 박사는 ‘농업 부문 국제개발협력에서 기술협력의 의의와 역할’이라는 제목으로 발표하며, 기술협력사업을 정의하며 농촌진흥청의 국제협력사업을 현장에서 담당하는 해외농업기술개발사업(KOPIA) 센터를 중심으로 추진사례 및 성공요인과 KOPIA의 역할에 대한 향후 방향을 제시했다. 이후 열린 종합토론에서는 농업부문 기술협력사업의 현재와 미래에 대해 포럼 참석자들이 함께 심도 있는 논의가 있었다.

 
 

   * 관련 사진 보기

 

 

작성자 대외협력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