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목록

공지사항 

제4유형
공지사항 상세보기 - 제목, 파일, 게시일, 내용, 작성자 정보 제공
[보도자료] FTA 폐업지원사업 대상 농가 대체작목 선택 신중 기해야
198
파일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 장관 김재수)는 

2016년 자유무역협정(FTA) 폐업지원 농가를 대상으로 작목전환 의향조사를 실시한 결과, 

농업지속 의향 농가 중, 과수재배를 계획하고 있는 농가가 31.9%로 가장 많고, 
노지·시설채소 24.7%, 특용작물 21.0%, 벼 7.7% 등의 순이었다고 밝혔다.
특히, 과수재배를 계획하는 응답 농가의 경우 
포도·블루베리 대체작목으로 복숭아가 전체의 28.4%로 가장 많았고, 
아로니아 14.9%, 자두 12.6%, 사과 6.9% 등의 순으로 조사되었으며,

대체작목 선택의 이유로는 재배방법이 용이하기 때문이라는 응답이 52.6%로 가장 높았으며, 
판로확보 15.4%, 수익성 14.5% 때문으로 나타났다. 

농식품부가 전환 의향이 높은 품목의 수급전망을 분석한 결과, 
복숭아, 아로니아, 자두, 사과는 최근 재배면적이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고, 
올해 생산량도 평년대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특히, 해당지역에 이들 4품목이 의향대로 작목전환 될 경우 
5년 후에는 생산량이 18~42% 수준 증가될 것으로 예상되어 수급불안이 우려되고 있다.

☆ 복숭아
   폐업 후 과수재배를 계획하고 있는 농가 31.9% 중 28.4%(161ha)가 
   복숭아로 작목을 전환할 경우 2021년 생산량은 평년대비 42.3% 증가 전망

☆ 아로니아
    14.9%인 84ha가 작목 전환될 경우 ‘17년 생산량은 평년 대비 138.1% 증가

☆ 자두
    12.6%인 71ha가 자두로 전환될 경우 19.5% 생산 증가

☆ 사과
    6.9%인 39ha가 사과로 전환될 경우 17.8% 증가

따라서, 농식품부는 포도 및 블루베리 폐업 농가들이 타 과수로 작목전환 시 의향조사 결과와 
현재의 수급여건을 고려하여 품목 선택에 신중을 기해 줄 것을 당부하고, 
지자체생산자단체 등에도 조사결과를 알리면서 농가지도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작성자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