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목록

주요컨텐츠

세계 농업 브리핑 

제4유형
세계 농업 브리핑 상세보기 - 제목, 내용, 게시일 정보 제공
케냐 농림부, 차(茶) 부가가치세 면제할 계획
178



원문작성일: 2021.01.13
원문작성자: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신흥지역정보 종합지식포탈



케냐 정부가 자국에서 생산된 차()에 부과되는 각종 세금을 면제할 계획이라고 발표함.

 

피터 문야(Peter Munya) 케냐 농림부 장관은 정부의 면세 조치를 통해 국내 차 소비량이 증가하고 차 산업도 성장할 것이라며 기대를 표명함. 문야 장관은 케냐에서 차 생산량이 급격하게 증가하고 있음에도 매우 높게 책정된 세율이 국내 차 산업의 성장을 방해하고 있다고 강조함. 또한, 장관은 다른 농산물과 달리 차와 커피에만 부가가치세가 부과된다고 지적하며 국내 차·커피 농가의 수익을 보장하기 위해 이들 품목에 부가가치세를 부과하지 않도록 법을 개정할 것이라고 덧붙임.

 

이번 정책이 시행되면 차에 부과되는 고율의 부가가치세(VAT)를 피하려고 차를 수출한 뒤 재수입하는 차 유통업계의 해묵은 관행이 사라질 것으로 기대됨. 이전까지 유통업자는 국내 소비용 차에 부가가치세로만 16%를 내야 했음. 반면, 수입산 차에는 부가가치세가 따로 부과되지 않아 현지산 차는 가격 경쟁력에서 매우 불리한 측면에 있었음.

 

케냐는 세계 최대의 차 수출국이지만 이 같은 세금 문제로 인해 정작 케냐에서 소비되는 현지산 차는 전체의 5%에 불과함.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