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곡물시장 뉴스/브리핑

제목 3월 26일 해외곡물시장 뉴스 날짜 20-03-26 10:43 조회수 88 작성자 김태련

Argentine farmers seen holding back on crop delivery as coronavirus sows uncertainty
(아르헨티나 농부들은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불확실성으로 농작물 인도를 제지하는 것을 봄)

 아르헨티나의 대두와 옥수수 농가는 수요일 수확을 했지만 정부가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물류 병목 현상 관련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했음에도 불구하고 그들의 농작물을 서둘러 시장에 내놓지 않을 것으로 보였다. 재배자들은 빠른 속도로 확산되는 바이러스에 대한 불확실성이 향후 원자재 가격 상승에 대한 기대와 함께 높아짐에 따라 일부 작물을 구매자로부터 보류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세계 3위의 옥수수와 대두 수출국 그리고 1위의 대두박 가축 사료국의 혼란은 수입국들이 브라질이나 미국과 같은 경쟁 공급국들에게 의존함에 따라 전 세계 상품 거래 흐름을 바꿀 수 있다. 아르헨티나의 70개 이상의 자치단체들이 관할권을 통해 곡물 트럭의 이동을 통제함으로써 코로나바이러스 방지 대책을 시행해 왔다. 이로 인해 아르헨티나의 파라나 강둑에 있는 거대 규모의 대두박 공장에 대두 공급이 지연되었다. 그러나 수요일 늦게 아르헨티나 교통부는 외국 무역, 특히 곡물 운송업과 관련된 직업에 종사하는 사람들은 예방적 격리를 의무화하는 규정을 준수할 수 없다고 결의문을 발표했다. 아르헨티나의 CIARA-CEC 수출기업 회의실은 성명에서 “새로운 정책이 앞으로 며칠 동안 물류 병목 현상을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국내 업계 소식통들은 항만 종사자나 화물연대원들이 바이러스 양성반응을 보여 불확실성을 증가시키는 것은 시간문제라고 말했다. 많은 재배자들은 그들의 수확물의 일부를 비축하여 더 높은 가격과 예상되는 현지 통화 약세를 기다리고 있다. 트럭 운송 서비스 부진을 겪었던 부에노스아이레스 주 살라딜로의 팸파스 곡물벨트 마을의 대두 농장주인 Eduardo Bell은 “우리는 아무 문제 없이 수확하고 있다”고 말했다. “항상 수확을 포기할 가능성이 있다. 현재 가격이 좋지 않기 때문에 9월까지 농작물에 매달리는 것은 나쁘지 않을 것”이라고 전화로 말했다. 아르헨티나산 대두의 기준가격은 수요일 톤당 226달러로 1년 전에는 톤당 245달러였다. 부에노스아이레스에 본사를 둔 농업 컨설턴트 Pablo Adreani는 “농민들은 비용을 충당하기 위해 필요한 최소한의 대두와 옥수수를 팔고 나머지에 매달릴 겁니다. 가격은 낮고 아르헨티나는 다른 나라들과 마찬가지로 어려운 경제시기로 향하고 있다. 이 모든 것이 불확실성을 증가시킨다”고 말했다. “페소는 아마도 약세를 보일 것이고, 상품 가격은 몇 주가 지날수록 오를 것 같다. 이 모든 것을 종합해 보면 일단 농부들이 작물에 매달리는 게 말이 된다.” 아르헨티나 농부들이 자국의 주요 현금 작물인 대두와 옥수수를 수확하기 시작하면서 이 전염병은 최악의 시기에 발생했다. 곡물 수입업체들은 북미 가을철에 오는 미국 수확을 앞두고 아르헨티나, 브라질의 물량에 의존하고 있다. 아르헨티나 재배업자들은 올 시즌 옥수수 5천만 톤과 대두 5,150만 톤을 수확할 것으로 보인다.

 

Vietnam halts new rice export contracts as it reviews stocks
(베트남, 재고량 조사로 쌀 수출 신규 계약 중단)

 베트남은 코로나바이러스 발생 시 대처해야 할 국내 물량이 충분한지 여부를 점검하기 때문에 이르면 3월 28일까지 새로운 쌀 수출 계약을 체결하지 않을 것이라고 정부는 수요일 발표했다. 베트남의 쌀 수출은 지난해 4.2% 증가한 637만 톤으로 인도, 태국에 이어 세계 3위 수출국이 됐다. 베트남 쌀의 최대 구매국은 필리핀, 중국, 아프리카이다. Nguyen Xuan Puuc 총리는 무역, 금융, 농업부 장관들에게 쌀 재고 조사를 하고 토요일까지 물자와 수출에 관한 보고서를 제출하라고 지시했다고 이 성명에서 밝혔다. 정부는 “실무자로부터 보고를 기다리는 동안 신규 쌀 수출계약 체결은 전면 중단되고, 이미 체결된 계약은 보고서가 나온 뒤 처리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금지 조치는 3월 28일 보고서가 제출된 후까지 시행될 것이라고 이 보고서는 밝혔다. 유럽의 한 쌀 무역업자는 “베트남의 이런 움직임은 국제시장에서 많은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고 말했다. “만약 식품 수출국들이 자국의 식량 안보를 확보하기 위해 공급을 제한하기 시작한다면, 이것은 매우 큰 걱정거리가 될 것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수요일 별도의 성명을 통해 베트남의 2020년 첫 두 달 동안의 쌀 수출은 전년 동월 대비 31.7% 증가한 92만 8,798톤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또 “수출이 이런 속도로 계속 증가하면 베트남은 내수 부족의 위험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농업부는 목요일에 국내 주요 쌀 생산국 및 수출국들과 회의를 열어 국내 공급과 수출 계약을 평가하겠다고 말했다. 수상은 이번 달 코로나바이러스 발생 기간 동안 식량 안보를 지키겠다고 다짐했다고 국영 언론이 보도했다. 한 정부 식품 관리는 화요일에 정부의 쌀 수출 금지 조치가 발효되었다는 국영 언론과 세관원들의 보도에도 불구하고 베트남이 쌀 수출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쌀 거래상들은 “혼합된 메시지들은 국내시장에 혼란을 야기했다”고 말했다. 메콩 델타주에 본사를 둔 무역상인 An Giang은 “당국의 신호에 따라 걱정과 혼란을 겪었고 화요일부터 농민들의 쌀 구입을 중단했다”고 말했다.

 

출처: Thomson Reuters

 

 

 

첨부파일 첨부파일 : news_20200326.pdf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