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곡물시장 뉴스/브리핑

제목 5월 22일 해외곡물시장 뉴스 날짜 20-05-22 10:06 조회수 266 작성자 김태련

Trading house Gemcorp plans to export more Russian wheat in 2020/21
(무역회사 Gemcorp는 2020/21년에 더 많은 러시아 밀을 수출 할 계획)

 곡물상사 Gemcorp Commodities Trading은 비가 내려 농작물이 품질 요건을 충족시킬 수 있을 것이라는 희망으로 새 시즌에 아프리카 고객들에게 공급되는 러시아산 밀의 양을 늘릴 계획이다. 이전 골드만삭스 설립자이자 VTB Capital의 전무이사 Atanas Bostandjiev가 2013년 설립한 영국의 Gemcorp은 이번 주 심한 가뭄과 메뚜기 떼에 피해를 입은 에티오피아에 20만 톤의 밀을 공급하는 새로운 계약에 합의했다. 상무이사 Jamie Afnaim은 로이터통신에 “러시아에서 제품을 구할 수 있다면 시장 상황에 따라 새 시즌에 우선적으로 러시아에서 선적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2020/21 마케팅 시즌은 7월 1일부터 시작된다. Gemcorp은 1년 전 에티오피아에 90만 톤의 밀을 공급하기로 합의했는데, 당초 이 밀은 주로 러시아에서 공급될 것으로 예상했다. 그러나 더운 날씨가 곡물 품질에 미치는 영향으로 러시아의 2019년 작물에서 밀의 단백질 함유량이 11.5%보다 낮은 것은 에티오피아 프로그램의 요건을 충족시킬 만큼 충분히 공급할 수 없다는 것을 의미했다. 그것은 결국 우크라이나와 아르헨티나에서 곡물을 대신 선적했다. Afnaim은 “이번 시즌에 러시아에서 11.5% 이상의 단백질이 공급되길 바라며, 현재로선 날씨가 좋아 보인다”고 말했다. 세계에서 가장 큰 밀 수출국의 새로운 작물은 여름에 수확될 예정이다. Afnaim 대변인은 Gemcorp이 또 주요 수입국인 이집트와의 추가 공급 계약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유가 하락으로 수입업체의 달러 보유가 줄어든 후 아프리카와 중동에서 확장을 꾀하고 있는 Gemcorp의 사업에 구조화된 무역 금융이 점점 더 중요한 부분이라고 말했다. Afnaim은 “현재 아프리카와 중동에도 존재하는 기회는 시범 연도 이후 우리에게 매우 분명하다. 농업 수입에 대한 자금 지원은 엄청나게 제한되어 있다”고 말했다.

 

EU wheat hits one week high as Russia crop outlook dims
(러시아의 작황 전망이 어두워지면서 유럽연합 밀은 1주일만에 최고치 기록)

 유로넥스트 밀 선물은 목요일 러시아의 곡물 수확량 감소와 유럽과 흑해 지역의 따뜻하고 건조한 날씨 전망에 대한 우려로 한산한 휴일 무역에서 일주일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9월 파리에 본사를 둔 유로넥스트에서 밀 BL2Z0은 1톤당 188.75유로(206.70달러)로 0.4% 상승해 5월 11일 이후 최고치인 189.75유로를 기록했다. 프랑스, 독일 등 국가에서는 예수 승천일 연휴로 인해 판매량이 낮았다. 러시아 IKAR 농업 컨설턴트는 농업부가 2020년 곡물 수확량 예측을 1억 2천만 톤으로 줄인 지 하루 만에 2020년 밀 수확량 전망치를 7,720만 톤에서 7,620만 톤으로 하향조정했다. 유럽 일부 지역에서는 5월에 비가 내렸음에도 불구하고 건조함이 지속되어 올 여름 수확에 대한 예측을 줄였다. 무역업자들은 이번 주말의 소나기가 프랑스와 독일의 건조한 지역에 내릴지 주시하고 있다. 컨설팅 회사인 CRM AgriCommodities의 분석가 Peter Collier는 “강우량 예측으로 인해 상황이 악화되지는 않을 것으로 본다. 문제는 이미 얼마나 많은 피해를 입 었는가에 대한 질문이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그는 “중대한 혼란이 없다면 전세계적으로 총 곡물 공급이 많은 상황에서 현재 시장은 랠리를 지속할 수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런던의 11월 사료용 밀 선물 LWBX0은 4월 말 이후 최고치인 170파운드로 0.75파운드(0.4%) 올랐다. 보리 시장에서 상인들은 지난주 사료용 보리 프리미엄이 오른 데 이어 이번 주에도 곡물가격 상승에 주목했다. 프랑스산 사료보리가 중국에 판매됐다는 보도가 나온 뒤 중국 관세가 가파른 호주산 물량을 대체하기 위한 프랑스산 맥주보리에 대한 관심이 쏟아졌다.
($1 = 0.9132유로)

 

출처: Thomson Reuters

 

 

 

첨부파일 첨부파일 : news_20200522.pdf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