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목록

주요컨텐츠

세계 농업 브리핑 

제4유형
세계 농업 브리핑 상세보기 - 제목, 내용, 게시일 정보 제공
인도네시아, 국내 공급 물량 확보 위해 팜유 수출 전면 중단
118


원문작성일: 2022. 04. 26.
원문작성자: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신흥지역정보 종합지식포탈



422일 인도네시아 정부는 국내 공급 물량 확보를 위해 조리용 기름의 원재료와 팜유(palm oil)의 선적을 금지한 조치가 428일부터 무기한으로 발효된다고 발표함. 우크라이나 전쟁 발발 이후 인도네시아에서 팜유를 비롯한 조리용 기름의 가격이 폭등했으며, 라마단(Ramadan) 단식 시간 축일이 이어지면서 물가가 폭등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어 옴.

 

인도네시아 검찰은 팜유 수출업체들이 내국시장 우선 공급의무(Domestic Market Obiligation, DMO)를 이행하지 않았음이 드러났음에도 상무부 고위 공무원들이 이들 업체에 수출 허가를 내줬음을 확인했다고 밝히며, 주요 팜유 업체 임원과 상무부 고위 공무원을 체포해 이와 관련한 부패 혐의를 조사하고 있음. 시중에서는 조리용 팜유의 가격이 정부가 정한 고정가격을 훨씬 뛰어넘는 리터당 26,436루피아(한화 약 2,300)를 형성하고 있음. 인도네시아 정부의 팜유 수출 중단 선언 직후 미국 대두유 선물 가격이 1파운드당 84.03센트(한화 1,050)로 껑충 뛰어오름. 인도 솔벤트 추출협회(Solvent Extractors Association of India, SEA) 회장은 인도네시아 정부의 조치가 야자유 최대 수입국인 인도 소비자에 큰 피해를 줄 것이라고 발언함. 현재 인도네시아는 세계 팜유 공급량의 절반 이상을 담당하는 세계 최대의 팜유 생산국임.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