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목록

주요컨텐츠

세계 농업 브리핑 

제4유형
세계 농업 브리핑 상세보기 - 제목, 내용, 게시일 정보 제공
싱가포르, 2030년까지 식량 자급률 30% 달성하기 위해 농가 지원 확대
95


원문작성일: 2022. 05. 06.
원문작성자: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신흥지역정보 종합지식포탈


싱가포르 식품청(Singapore Food Agency)에 따르면 싱가포르의 식량 자급률은 10%에 불과함. 따라서 싱가포르 정부는 2030년까지 식량 자급률 30%를 달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음. 그러나 싱가포르 식량 통계에 따르면 싱가포르는 채소류, 해산물, 달걀을 각각 4%, 8%, 30% 자급하고 있음. 20217월 싱가포르는 주롱항(Jurong Fishery Port)2주간 폐쇄되어 싱가포르 내 해산물 공급에 차질이 발생한 바 있음. 또한, 2020년 싱가포르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해 해산물과 채소류 생산량이 각각 14%, 6% 일시적으로 감소한 바 있음.

 

싱가포르 식품청은 식량 자급률을 높이기 위해 농지 사용 최적화와 연구개발 투자를 강조함. 또한, 신규 농장 건설 및 기존 농장 개보수를 통해 전체 국토의 1%로 한정된 농식품 산업용 토지를 보다 효율적으로 사용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함. 싱가포르 식품청은 농식품 클러스터 개혁법(Agri-Food Cluster Transformation Act)에 따른 6,000만 싱가포르 달러(한화 약 5514,309만 원)의 기금을 비롯한 여러 프로그램을 통해 농업생산성을 높이기 위해 농가를 지원할 계획임.



원문보기